부산 고속도로에 대형견 나타나 포획 소동
댓글 0 조회   34317

빅뉴스
쪽지 보내기 게시글 보기
부산 인근의 한 고속도로에 대형견이 나타나 경찰과 소방 등이 포획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1일 부산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후 9시 51분께 "경부고속도로 중앙분리대에 대형견 1마리가 있어 운행 중인 차량이 위험하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고순대는 현장으로 출동해 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 32km 지점의 중앙분리대 쪽에 앉아 있는 알래스칸 말라뮤트 1마리를 발견했다.

이에 경찰은 119구조대, 도로공사 등과 합동으로 구조작전에 나섰다.

경찰은 고속도로 전방 1km부터 운행 중인 차량을 서행시키면서 3개 차로를 10분 동안 전면 통제했다.

이어 119 구조대에서 유기견을 안전하게 포획해 울산시 울주군청에 인계했다.

구조된 대형견의 외관상 특별한 이상은 없는 것으로 보였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3개 기관의 신속한 합동 구조작전을 펼쳐 고속도로 대형 사고를 막았다"고 밝혔다.
이 게시판에서 빅뉴스님의 다른 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